티스토리 뷰




환절기에는 특히 일교차가 크기 때문에 감기에 걸리는 분들이 많습니다. 그래서 봄가을에  많이 증상이 나타나는 알레르기성 비염을 감기로 오해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무조건 감기약을 먹어도 증상이 완화되지 않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알레르기성 비염과 감기는 아예 다른 질병이기 때문입니다. 저도 중학생때부터 알레르기성 비염이 있어서 항상 고생했습니다. 처음에는 감기와 알레르기성 비염을 구분하지 못해서 이것저것 약들을 먹었는데 이제는 하도 아프다보니 이제 느낌으로 두가지를 구분할수 있습니다.

비염콧물

알레르기성 비염의 대표적인 증상은 맑은콧물, 코막힘, 재채기가 흔하게 나타나는 현상입니다. 그외에도 눈과코 주변이 가렵거나 입천장에서 간지러움을 느낄수 있습니다. 콧물이 자꾸 흐른다고 휴지를 사용하게되면 코의 피부가 헐어서 더 아프게 됩니다. 이런 증상으로 고생한다면 이비인후과에 가서 비염치료를 받아보기를 추천합니다. 사람에 따라서 약 처방을 받으면 금세 증상이 완화되는 사람도 있습니다. 그리고 비염 증상이 자주 발생하는 환절기에는 마스크를 쓰고 다니면 맑은 콧물이 줄줄 흐르는 증상을 줄일수 있습니다.

맑은콧물

원인은 사람마다 다르고 다양합니다. 일반적으로 꽃가루, 동물의털, 집먼지 진드기, 먼지등을 유발요인으로 보고 있습니다. 면역력이 약한 사람은 일교차가 큰 계절이 오면 더 심해지는 경우가 많습니다. 알레르기성 비염증상을 생활속에서 예방할수 있는 방법에 대해서알아보겠습니다. 제일 먼저 따뜻한 물 섭취가 중요합니다. 가능하면 실내 습도 유지도 하면서 낮에 더워도 선풍기 바람은 피하는것이 좋습니다. 주변 환경을 잘 관리해주면 알레르기성 비염의 증상이 나타나는것을 크게 줄일수 있습니다. 

비염재채기

잘때 베개의 위치는 창문과 반대쪽에 위치하는것이 좋고 따뜻한 이불을 꼭 덮고 자는것이 중요합니다. 밤에는 창문틈으로 찬바람이 들어오기 때문에 찬기운이 얼굴쪽에 닿게 되면 비염콧물증상이 나타날 가능성이 있습니다. 그리고 일정한 온도 유지를 위해서 이불을 덮고 자는 방법을 추천합니다. 처음에는 덥다고 이불을 걷어차고 자다가 새벽에 기온이 떨어져서 추워지면 신체의 온도가 급격하게 변하면서 비염증상이 나타날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환절기비염

이렇게 고생스러운 비염에 도움이 되는 음식으로는 견과류, 제철과일, 미나리, 된장, 검은콩, 연근, 대추, 질경이, 녹차등이 있습니다. 위에서 한번 언급한적이 있지만 비염의 증상이 나타나는 빈도수를 줄이려면 면역력을 키우는것이 좋습니다. 면역력이 약하면 다양한 질병들의 바이러스가 몸에 침투하기 때문입니다. 비염도 마찬가지이며 정말 증상이 너무 심해서 일상생활에 문제가 된다면 병원에 가서 검사를 받고 수술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이것은 코안에 문제가 있어서 비염 증상이 나타날때 사용하는 방법이라고 합니다. 알레르기성 비염은 방치할경우 축농증, 중이염, 인후두염등으로 발전할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합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