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서울터미널 지하상가에 쇼핑을 간김에 거기에서 밥먹고 커피까지 마시기로 했습니다. 지하상가에는 유동인구가 많은만큼 음식점들과 커피점이 정말 많습니다. 그중에서 어디로 가야할지 고민하다가 역시 이번에도 초밥을 선택했습니다. 초밥은 왜 항상 먹어도 자꾸자꾸 생각나는지 모르겠습니다. 

스시마이우

수제회전초밥 전문점으로 유명한 스시마이우는 고속터미널 5대 맛집이라고 합니다. 지나다닐때 보면 늘 사람들이 많이 대기하고 있어서 포기했는데 이번에는 기다려보기로 했습니다. 기다리면서 검색해보니 2007년 오픈해서 지금까지 영업하고 있으며 수요미식회에 방송출연을 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스시마이우 고속터미널

맛에 대한 기대가 올라가면서 드디어 입장했습니다. 접시별 가격이 적혀 있는데 다른 회전초밥집에 비해서 비싸지 않은 편이었습니다. 보통은 접시 색깔을 보고 금액을 계산하면서 먹었는데 이번에는 조금 마음편하게 먹었습니다. 자꾸 검은색 접시로 손이 향했지만 나름 자제하면서 먹었습니다. 검은색 접시의 초밥만 먹다가는 정말 가격이 왕창 나올것 같기 때문입니다.

강남 스시마이우

스시집의 퀄리티를 볼때 위에 올려진 스시가 큼지막하면 맛있어 보입니다. 역시 수제라는 생각이 들면서 엄청 맛있어 보입니다. 제가 좋아하는 연어, 간장새우, 생새우초밥이 레일위에 없어서 직원에게 별도로 주문했습니다. 레일위에는 검은색 접시가 대부분이라서 먹고 싶은 메뉴를 별로도 주문해야 해서 조금 불편했습니다.

그래도 레일위에서 식은 음식들은 친절하게 데워주셔서 차갑운 초밥을 먹지 않아서 좋았습니다. 초밥의 회전율이 좋아서 초밥이 마르지 않고 신선함이 유지되는것 같습니다. 다양한 소스를 활용한 초밥들이 많아서 연어초밥이라도 조금씩 다른맛을 느낄수 있습니다.

고속터미널 맛집 수요미식회 고터 스시마이우

다만 손님들에 비해 가게가 너무 좁아서 불편하고 기다리는 사람들이 있으니까 맛을 느끼면서 천천히 먹을수가 없습니다. 어쩐지 빨리 배를 채우는 느낌으로 먹어서 이부분도 조금 아쉬웠습니다. 느긋하고 여유있게 먹을수 있으면 좋을텐데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맛은 있었지만 정신없이 먹어서 다음에 또 방문할지는 생각해봐야겠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